글터의 졸업생들을 위한 공간,
커뮤니티 ♬
공지사항
글터뉴스
자유게시판
열린글
글터앨범
자료실
소모임 ♬
85~91학번
91~97학번
97~00학번
합평회
운영회모임방
작품노트 ♬
열린 詩
글터괴수열전
옛날적이
산행기
today 8 | total 202057

(2013-07-26 08:54:45)
이재훈
부산 천주교 사제 1987년 6월 항쟁 이후 처음으로 시국선언
어제 천주교 부산교구 사제 121인이 시국선언을 하였습니다.
다음은 전문입니다.



"정의는 죽지 않는다."
(지혜서 1,15)

  정의와 양심의 보루로서 천주교 부산교구 사제 121명은 교회 가르침 안에서, 기도하는 마음으로 최근 국가정보원의 대통령 선거 불법 개입과 공작정치 그리고 그것을 둘러싼 소모적인 논쟁에 대한 우리 입장을 밝힙니다.

  교회는 민주주의를 높이 긍정합니다. 왜냐하면 이 체제가 인간 존엄을 보장하고자하며 독재를 반대하고 국민에게는 정치 결정에 참여할 권리를 주어 통치자들을 선택하거나 통제하며, 필요한 경우엔 통치자를 평화롭게 교체할 가능성을 보장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교회는 민주주의 체제 그 자체가 도덕적일 수는 없다고 가르칩니다. 그래서 민주주의가 정당성과 도덕성을 지니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민주주의가 추구하는 목적들과 동원하는 수단들이 도덕적이어야 한다고 가르칩니다. 그리고 이를 위한 국가 권력의 성실하고 책임 있는 봉사를 강조합니다.

  그런데 작금의 사태는 통탄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국가정보원이 지난 대통령 선거에 불법적으로 개입하였고, 이를 수사한 서울 경찰청의 발표가 허위였다는 것이 검찰 수사를 통해 사실로 드러났습니다. 뿐만 아니라 국가정보원은 이러한 국기문란 행위를 덮기 위해 국가기밀문서인 2007년 남북정상회담 대화록을 불법적으로 공개하여 또 다른 국기문란 행위를 자행하였습니다. 더구나 김무성 새누리당 의원과 권영세 주중대사의 발언을 통하여 새누리당은 이미 지난 12월에 남북정상회담 대화록을 불법적으로 입수하고 그것을 대통령 선거와 이후의 정치에 이용했다는 사실에 하느님의 말씀과 교회의 가르침을 따르는 사제로서 경악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이 모든 일들은 우리가 소중히 지켜온 민주주의와 국기를 뿌리에서부터 뒤흔드는 중대한 범죄행위이며, 많은 이들이 피와 희생으로 이루어낸 민주주의의 역사를 후퇴시키는 것이고 우리 사회의 신뢰와 합의를 무너뜨리는 것입니다. 뿐만 아니라 이는 민주주의를 위해 언제나 역사와 함께 했던 교회에 대한 도전이며, 교회와 세상 안에서 활동하시는 하느님을 거스르는 죄악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지금의 사태가 이러함에도 불구하고 박근혜 정부와 새누리당은 진실 규명과 책임지는 모습을 보이기는커녕 끝이 보이지 않는 침묵과 소모적 논쟁 그리고 온갖 핑계로 발뺌을 하고 있습니다. 이는 이 정부의 뿌리가 박정희 유신독재와 전두환 군사독재 정권의 연장이라는 것을 스스로 드러내는 것입니다.

   박근혜 정부는 하느님의 정의를 두려워하십시오! 귀를 열고 들으십시오! 잘못된 과거와 단절하고 이것에 대해 책임지지 않는다면 4․19 혁명, 부마항쟁, 6월 항쟁과 같은 민주 시민의 항거에 부딪히게 될 수 있다는 것을 결코 잊지 마십시오!  

  이제 우리 부산교구 사제 121명은 신앙의 양심과 경고를 담아 박근혜 정부에 다음과 같이 촉구합니다.  

1. 국정원의 대통령 선거 불법 개입의 진상을 철저히 규명하고, 책임자를 처벌하라.

2. 국정원의 남북정상 대화록 불법공개의 진상을 철저히 규명하고, 책임자를 처벌하라.

3. 새누리당과 박근혜 후보 측이 남북정상 대화록을 불법적으로 입수한 경위를 철저히 밝히고, 책임자를 처벌하라.

4. 박근혜 대통령은 이와 같은 국기문란 행위에 대해 국민 앞에 사죄하고, 앞으로 이런 일이 없도록 대책을 밝혀라.

천주교 부산교구 신부 121인(가나다 순)

강동욱, 강병규, 강정웅, 경훈모, 계만수, 고원일, 권동국, 권순호, 김기영, 김남수, 김대성, 김대하, 김덕헌, 김동엽, 김명선, 김병수, 김병조, 김병진, 김병희, 김상용, 김상효, 김성민, 김수진, 김수환, 김영, 김영호, 김영환, 김영훈, 김원석, 김인한, 김인환, 김정렬, 김정욱, 김종남, 김종이, 김준한, 김창석, 김천일, 김태균, 김태형, 김 현, 김혜연, 노우재, 도정호, 민병국, 박갑조, 박규환, 박성태(마태오),박세종, 박승원, 박재범, 박종민, 박진성, 박 혁, 박호준, 박힘찬, 백성환, 서현진, 석판홍, 손태성, 송기인, 송승국, 신진수, 안병영 , 양요섭, 엄종건, 염철호, 오창근, 오창석, 원정학, 유연창, 유영일, 윤명기, 윤승식, 윤정현, 윤정환, 윤희동, 이광우, 이균태, 이동진, 이동화, 이병주, 이성균, 이수락, 이영창, 이영훈, 이윤벽, 이재석, 이재원, 이재혁, 이재현, 이재화, 이종민, 이창신, 이철희, 임성환, 임형락, 장재명, 전동기, 전 열, 정부원, 정철용, 정한시, 정현진, 정 호, 조성문, 조성윤, 조성제, 조영만, 조욱종, 조항희, 차광준, 최성욱, 최치원, 최 혁, 표용운, 한 건, 한윤식, 한종민, 홍성민, 홍준기

2013. 7. 25


   

87   대선 개입' 원세훈·김용판 공소장 주요 내용  이재훈 13/07/13 929 
86   25차 국가기관 대선개입 규탄 및 책임자 처벌 촉구 촛불문화제 19일 7시 시청광장  이재훈 13/12/13 946 
85   국가기관 부정선거 및 박근혜 정권 수사방해 규탄 제22차 범국민촛불대회  이재훈 13/11/28 1004 
84   ▶◀ 박근혜 규탄 서울역 분신 故이남종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재훈 14/01/02 1004 
  부산 천주교 사제 1987년 6월 항쟁 이후 처음으로 시국선언  이재훈 13/07/26 1009 
82   국정원 대선개입 규탄 자결 ▶근조◀ 한국민주청년단체협의회 홍만희 회장  이재훈 13/07/17 1041 
81   국가기관 부정선거 관련 책임자 처벌 촉구 촛불문화제 1월4일 4시 서울광장  이재훈 14/01/02 1048 
80   뉴스타파 미니다큐 "기다리래"  이재훈 14/05/02 1051 
79   [퍼옴]"뉴라이트·이승만, '용서받지 못할 자' 비호"  이재훈 13/09/23 1059 
78   12 박세영 - 회신  이재훈 13/12/11 1067 
77   천주교 정의구현사제단 국정원 불법 규탄 시국미사 서울광장 오늘 7시30분  이재훈 13/09/23 1067 
76   국정원 선거개입 부정선거 진상조사!!!, 책임자 처벌!!!  이재훈 13/07/13 1106 
75   뉴스타파 : 여론 역풍 맞고, 또 방패 막이('14.5.13)  이재훈 14/05/14 1110 
74   717명 청소년 시국선언문 발표  이재훈 13/07/17 1122 
73   김종대-김창수 "사드, 미·중 빅딜 하면 순간에 개털 된다"  이재훈 17/03/03 1147 
72   사드배치, 중국의 보복... 불안합니다. 우리는?  이재훈 17/03/28 1174 
71   뉴스타파 : "KBS 독립"투쟁 --- 제작 거부 확산(2014.5.20)  이재훈 14/05/22 1175 
70   한완상 "'美·中 격돌' 한반도 사드배치 신중히 결정해야"  이재훈 17/03/23 1218 
69   대한불교조계종 승려 1012인 시국선언문  이재훈 13/11/28 1224 
68   뉴스타파 : 3개의 국가개조론  이재훈 14/06/11 1230 
1 [2][3][4][5]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LN
글터 네트워크
글터 스케쥴
- 2019년 12월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회비 입금 안내
산업은행
020-8750-0978-745
(정지문)
ⓒ 2003~2007 열린글 삶의문학, 성균관대학교 문학동아리 글터!